우리산업 상반기 신규 수주 5,841억원으로 미래 성장 기대
상태바
우리산업 상반기 신규 수주 5,841억원으로 미래 성장 기대
  • 김명근
  • 승인 2021.10.01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간 수주목표5000억 대비 상반기에 약 20% 초과 달성

자동차용 히터와 액츄에이터 등을 생산하는 자동차부품 전문기업 우리산업이 2021년 상반기에 5,841억원의 신규 수주를 달성하여, 연간 수주 목표액인 5천억원 대비 약 20% 상회하는 호실적을 달성하여 향후 큰 성장이 기대된다. 
우리산업은 올해2분기에 전년 동기 대비 누적매출액은 7% 증가한 1,462억원, 영업이익은112% 증가한 42억원, 당기순이익은 302% 증가한 62억원으로 최근 5년간 호실적을 기록 중이다. 최근 자동차용 반도체 이슈에 따른 완성차 업체들의 셧다운 등으로 매출액 감소와 물류비 증가 등에 따른 영업이익 감소 요인이 있었지만 3분기부터는 반도체 수급의 긍정적인 전망과 리비안과 덴소 등에 대한 해외 매출 증가가 예상되는 만큼 하반기에는 본격적인 회복이 기대된다.

우리산업 회사 전경
우리산업 회사 전경

특히, 올 상반기의 수주액이 연간 목표치를 상회한 수준으로 향후 성장이 더욱 기대되는데, 신규로 수주한 제품군의 약 86% 이상이 전기차와 수소차 등 친환경 차량에 공급되는 제품이며, 수주 상위 5개 업체는 다임러와 현대/기아자동차, 테슬라, 스텔란티스, 리비안 등이다. 특히, 테슬라에 필적할 만한 차세대 전기차 기업으로 평가받으면서 2019년에 아마존으로부터 7억달러의 투자를 유치하고 오는 11월 미국 주식시장에 상장 예정인 리비안이 주요거래처 라는 점이 우리산업의 전망을 더욱 밝게 하는 요인이다. 이와 같이 우리산업은 현재 다수의 주요 글로벌완성차 업체로부터 제품의 품질을 인정받고 있어 향후 완성차 업체들의 본격적인 친환경차 출시에 따라 추가적인 수주가 기대된다.
한편, 최근 보도되었던 CNT 히터 이슈에 대해 우리산업 연구소 관계자는 “CNT를 이용한 발열체는 열선 핸들, 열선 시트 등 국부적 난방 기능은 가능하나, 전기 자동차의 주 난방 장치로 사용하는데는 한계가 있어 PTC히터를 대체하기 어렵다”며  “이미 6년 전에 CNT에 대한 연구를 마쳤으나, 이런 한계로 PTC 개발에 집중한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난방부품 관련하여 국내 완성차사로부터 국부 난방이 아닌 주 난방으로 CNT 히터 개발 계획은 없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우리산업은 PTC히터뿐 아니라 쿨란트 히터(COOLANT HEATER), COD히터(COD HEATER)와 함께 열관리시스템 핵심부품을 개발 및 양산하고 있어 친환경차 시장의 성장과 함께 더욱 큰 발전이 기대된다. 

우리산업 회사 소개
우리산업은 1989년 설립된 자동차 부품 전문회사로 PTC히터, HVAC액츄에이터, 콘트롤헤드, 전류센서 등을 주력 상품으로 생산하고 있으며, 중국, 인도, 태국, 슬로바키아, 미국 등에 해외법인을 설립하여 글로벌 자동차부품 기업으로 도약하고 있다. 특히 우리산업은 친환경 자동차인 전기차와 수소차에 중점적으로 부품을 공급하고 있는 등 세계적인 친환경차의 확대 기조에 발맞춰 친환경 제품의 개발과 보급에 주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