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2021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KCSI) 항공부문 1위
상태바
아시아나, 2021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KCSI) 항공부문 1위
  • 성정욱 기자
  • 승인 2021.10.08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SIANA CARE+ 방역 프로그램, 국제선 관광비행 기획 등 고객 니즈 반영 노력

아시아나항공(대표 정성권)이 8일(금) 「2021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이하 KCSI)」에서 7년 연속 항공부문 1위를 달성했다고 8일 밝혔다.
한국능률협회 컨설팅(KMAC)이 주관하는 KCSI는 국내 산업의 각 산업별 상품, 서비스에 대한 고객들의 만족도를 나타내는 종합 지수로, 매년 객관적인 평가를 거쳐 고객들이 선호하는 브랜드를 발표해 왔다.
올해 ‘항공부문’의 고객만족도 조사는 만 18세 이상 64세 미만 국내선 탑승객을 대상으로 평가가 진행됐다. 조사기간은 2021년 4월 중순부터 8월 중순까지 약 4개월간 이었으며, 가구 방문 면접 방식 조사를 통해 실시되었다.  

아시아나, 2021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KCSI) 항공부문 1위
아시아나, 2021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KCSI) 항공부문 1위

그 결과, 아시아나항공은 우수한 평가를 받아 2014년부터 올해까지 7회 연속 ‘항공부문 고객만족도 1위’에 선정되었고, 1995년 항공부문 평가를 시작한 이래 총 26회 평가 중 23차례나 1위를 달성했다.
아시아나항공은 ▲ASIANA CARE+ 통합 방역/예방 프로그램 등 코로나19 대비 고객 안전 확보 ▲A380 국내외 관광비행 상품 등 고객 니즈를 반영한 서비스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고객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있는 아시아나 항공은 코로나19에 대비한 방역활동을 강화했다. ▲비대면 서비스 확대(셀프 체크인/ 셀프 백드롭 /셀프 보딩) ▲서비스 과정에서의 전파 차단(캐빈승무원 방호복장 착용, 카운터 가림막 설치) ▲거리두기 시행(탑승시, 체크인시, 라운지 이용시) ▲소독조치 강화 ▲발열체크 ▲식사시 안전 확보 (라운지 내 개별포장 식음료 제공, 전용차량을 통한 기내식 운반) 등 체계적인 방역 강화 조치로 고객들이 안심하고 항공기에 탑승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했다.
아울러 코로나 19로부터 일상으로의 복귀를 기원하며 항공여행의 추억을 제공하고자 무착륙 관광비행을 꾸준히 기획하였고, 9월에는 국내선 여행에 면세쇼핑을 접목한 김포-제주 국제선 관광비행도 진행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4월, 한국생산성본부 주관 「국가고객만족도(NCSI)조사」에서도 국내항공 부문 1위를 달성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