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첨단소재 강화하라"
상태바
"롯데케미칼, 첨단소재 강화하라"
  • 성정욱 편집부국장
  • 승인 2021.11.23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초소재, 안정적 수익 내지만 경기·유가 등 시황따라 변동 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사진)은 최근 열린 롯데케미칼 이사회에 참석해 사외이사들에게 이같이 당부한 것으로 22일 밝혔다.

신사업 투자를 강조한 신 회장의 발언에서 절실함이 느껴졌다고 한다. 안정적 수익을 내는 기초 화학소재에 안주하지 말고, 스페셜티(고부가가치) 소재를 확대하기 위해서는 인수합병(M&A)을 서둘러야 한다는 의미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롯데케미칼의 주력 제품은 ‘석유화학의 쌀’로 불리는 에틸렌과 프로필렌 등 기초 소재다. 에틸렌 생산량 기준으로는 국내 최대 업체다. 지금까지 에틸렌 생산능력은 석유화학업체 규모를 가늠하는 지표로 여겨졌다. 롯데케미칼의 기초소재 비중은 전체 매출의 70%에 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