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운대구, 젊은 예술가 북적대는 동네로
상태바
해운대구, 젊은 예술가 북적대는 동네로
  • Lee ji
  • 승인 2022.02.07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송동 창작공방 6곳 조성

해운대구(구청장 홍순헌)는 반송지역 예술가 창작공방 2곳에 입주할 작가를 모집한다고 전했다.
예술가 창작공방은 모두 6호점까지 조성할 예정이며 이달 중에 1·2호점 입주 미술작가를 모집한다. 만 34세 이하의 미술학과 졸업생이나 졸업 예정인 청년예술가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구는 지역 내 빈집과 유휴공간을 매입, 창작공간으로 조성하고 있다.

해운대구는 반송지역 예술가 창작공방 2곳에 입주할 작가를 모집한다.
해운대구는 반송지역 예술가 창작공방 2곳에 입주할 작가를 모집한다.

문화예술사업을 통한 도시 활성화를 목표로, 청년 예술인들에게 작업공간을 제공해 창작의 꿈을 응원하고 주민과 교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해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는다는 계획이다.
이달 11일부터 25일까지 신청받으며 이메일(99jueun@korea.kr)이나 해운대구 도시재생과를 방문해 접수해도 된다.
전문가와 주민들로 구성된 심사단이 1·2차 심사를 진행한다. 구는 2차 심사에 나서는 일반심사단 20명을 공개모집한다. 미술 분야에 관심있는 해운대 주민을 위촉할 계획이다.
3차 심사는 3월 25일 옛 해운대역사에 조성하고 있는 가칭 ‘해운대아뜰리에’에서 응모작가가 참여한 가운데 경매 형식으로 진행한다. 가장 높은 낙찰가액을 받은 작품의 작가를 예술가 창작공방 입주자로 선정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