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지구의 날 맞아 10분간 소등행사
상태바
오산시, 지구의 날 맞아 10분간 소등행사
  • Lee ji
  • 승인 2022.04.19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구를 위한 실천 바로 지금, 나부터!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제52회‘지구의 날(4월 22일)을 맞아 제14회 기후변화 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기후변화주간은 기후변화 대응과 저탄소 생활 실천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시민들의 동참을 유도하기 위한 것으로 오는 22일부터 28일까지 일주일간 운영된다.

‘2050 탄소중립’실천 시민운동으로는 전기절약부터 시작하는 에너지 전환, 내 나무 심기부터 시작하는 탄소흡수 숲 , 새․재활용부터 시작하는 순환경제, 대중교통과 전기․수소차부터 시작하는 친환경 이동, 저탄소 제품 구매부터 시작하는 저탄소 산업화이다.

특히 지구의 날인 22일 오후 8시부터 10분간 『전국 소등행사』를 실시한다.

이번 소등행사는 환경부, 지자체, 시민단체,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환경보전협회주관으로 전국단위 시민단체가 주도하는 소등행사로 기후변화 주간의 대표적 캠페인으로 매년 추진하고 있으며, 전국 관공서․공공기관 및 17개 시도별 상징물, 아파트, 기업 등도 자율적으로 소등에 참여할 수 있도록 홍보할 계획이다. 소등행사 참여 유도를 위해 SNS 등을 활용한 소등 후 인증샷 올리기 이벤트도 진행된다.

이번 지구의 날 소등행사를 통해 기후 변화의 심각성을 알리고 탄소중립 인식제고 및 적극적인 기후행동 확산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