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장애인의 날 맞아 장애 청년과 아동 위한 기금 1억원 전달
상태바
스타벅스, 장애인의 날 맞아 장애 청년과 아동 위한 기금 1억원 전달
  • Kevin Lee
  • 승인 2022.04.20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대학교치과병원과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상호협약 일환

스타벅스 코리아(대표이사 송호섭)가 장애인의 날을 맞아 장애 청년 및 희귀 난치성 중증 장애 아동을 위한 기금 1억원을 서울대학교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에 전달했다고 전했다.

스타벅스는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1억원을 기부하며 현재까지 서울대치과병원점의 수익금으로 조성된 총 2억원의 기금을 근로능력을 가진 장애 청년 및 희귀 난치성 중증 장애 아동의 치과 수술비 지원을 위해 전달했다.

이는 스타벅스가 지난해 3월 장애인 고용 증진 및 장애인 인식개선 확산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을 목표로 지난해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사장 조향현) 및 서울대학교치과병원(병원장 구영)과 지속적인 상호협력을 약속한 삼자간 MOU 협약의 일환이다.

스타벅스가 장애인의 날을 맞아 서울대치과병원점에서 장애 청년 및 희귀 난치성 중증 장애 아동을 위한 기금 1억원을 서울대학교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에 전달했다.(오른쪽에서 세번째 서울대치과병원점 최예나 점장, 오른쪽에서 두번째 서울대학교치과병원 김영훈 공공의료사업팀장)
스타벅스가 장애인의 날을 맞아 서울대치과병원점에서 장애 청년 및 희귀 난치성 중증 장애 아동을 위한 기금 1억원을 서울대학교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에 전달했다.(오른쪽에서 세번째 서울대치과병원점 최예나 점장, 오른쪽에서 두번째 서울대학교치과병원 김영훈 공공의료사업팀장)

이 협약을 바탕으로 삼자 간의 지속적이고 구체적인 실천방안을 마련하였으며, 이를 통해 장애인 고용 증진과 인식 개선에 긍정적인 시너지를 발휘하고 서울대치과병원점이 지역사회 속 가치 창출의 매장으로 자리매김하도록 노력해왔다.

협약 이후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컨설팅, 직업 맞춤훈련 및 적응지원 등 고용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스타벅스는 장애인 바리스타 지속 고용과 함께 장애 인식개선 연계 기관과의 협력 프로그램 운영에 협조하는 동시에 서울대치과병원점의 매장 수익금 일부를 장애인 치과 수술을 위해 지원하고 있다. 또한, 서울대학교치과병원은 취약계층 장애인을 위한 구강건강증진 사업을 운영하며 스타벅스 서울대치과병원점의 매장 운영에 대한 지원 및 협력 사업을 이어가고 있다.

서울대치과병원점은 국내 최초로 장애인 고용 증진 및 장애 인식개선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의 의미를 담아 2020년 12월에 오픈한 매장으로, 매장 전체 인원 15명 중 절반이 넘는 8명의 장애인 파트너가 근무하고 있다.

지난해 12월에는 서울대치과병원점의 모든 구매 품목당 300원의 기금을 적립하여 지역사회에 환원하는 커뮤니티 스토어 3호점으로 재단장하며 체계적인 장애인 지원 사업을 진행해 나가고 있다.

한편, 스타벅스는 2007년부터 장애인 바리스타 채용을 시작하며 2012년에는 업계 최초로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고용증진 협약을 체결해 장애 유형과 정도의 구분 없이 분기별 장애인 채용을 시행하고 있다.

3월 기준, 중증 장애를 2배수로 하는 법적 장애인 수 기준에 따라 장애인 파트너 수는 총 823명으로, 현재 스타벅스에서 근무 중인 중증 장애인은 374명, 경증 장애인은 75명이다. 이 중 50명의 파트너는 동등한 승진 기회를 얻어 관리자 이상 직급으로 근무 중이다. 스타벅스의 장애인 고용률은 업계 최고 수준인 4.3%로,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2015년, 2018년에 이어 2021년 3회 연속 장애인고용 우수사업주로 선정된 바 있다.

아울러, 장애 인식개선을 위한 다양한 캠페인 활동도 전개하고 있다. 5월 13일까지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 하트-하트재단과 손잡고 크리에이티브 텀블러 그림 공모전 “BETTER TOGETHER”를 진행한다. 만 19세 이상 34세 이하의 청년 장애인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더불어 함께 살아가는 세상을 만들기 위한 가치있는 실천’을 표현하는 그림과 그 의미를 표현한 메시지를 담아 온라인 사이트(https://naver.me/5HUWtrVV)에 제출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