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항공사, 3일부터 시각장애인 교통약자용 셀프체크인 운영 개시
상태바
한국공항공사, 3일부터 시각장애인 교통약자용 셀프체크인 운영 개시
  • Lee ji
  • 승인 2022.05.03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항공과 함께 김포공항에서 우선 운영 후 전국공항 확대

한국공항공사(사장 윤형중)는 3일, 제주항공과 함께 김포공항 국내선에서 시각장애인이 사용할 수 있는 교통약자용 셀프체크인(무인항공권발급기)을 국내공항 처음으로 선보인다고 전했다.

시각장애인을 위한 셀프체크인은 기존 플랫폼에 시각장애인용 간편 키보드를 설치해 점자와 음성을 통해 항공권을 발급 할 수 있어 교통약자의 공항 이용 편의성과 접근성을 크게 높였다. 

공사는 지난 달 제주항공 발권시스템과 연동 테스트를 성공적으로 완료했으며, 김포공항 국내선을 이용하는 제주항공 승객을 대상으로 우선 운영 후 다른 항공사와 지역공항에 순차적으로 확대 할 예정이다.

한국공항공사, 3일부터 시각장애인 교통약자용 셀프체크인 운영 개시
한국공항공사, 3일부터 시각장애인 교통약자용 셀프체크인 운영 개시

윤형중 한국공항공사 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무인발급기 보급을 확대하고, 시각장애인도 사용할 수 있는 셀프체크인을 개발했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를 위한 서비스를 확대해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사는 2020년에 교통약자용 셀프체크인 기술표준 수립하고, 시각장애인용 간편 키보드를 개발하는 등 지속적으로 사회적 약자에 대한 장벽 없는 배리어프리(Barrier Free)를 실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