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이사회, 넷제로 현장으로 경영 행보 나서
상태바
SK이노베이션 이사회, 넷제로 현장으로 경영 행보 나서
  • Lee ji
  • 승인 2022.05.25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사회, 탄소 중립을 위한 ‘에너지 슈퍼스테이션’에 대해 활발한 질의 및 토론, 일하는 이사회의 면목 보여줘

SK이노베이션 이사회가 SK이노베이션의 석유사업 자회사인 SK에너지 사업장을 방문, 코로나 이후 첫 현장 경영에 나섰다고 전했다. 첫 행선지로 SK에너지의 주유소 기반 혁신 사업모델 현장을 찾아 직접 현장을 둘러보고 구성원들을 격려하기 위함이다.

SK이노베이션 이사회는 25일 금천구 소재 SK박미주유소를 방문하고 이어 영등포에 위치한 SK양평사옥에서 2022년 제6차 현장 이사회를 개최했다. 이날 이사회에는 SK이노베이션 김종훈 이사회 의장, 김준 부회장, 장동현 기타비상무이사, 김정관 사외이사, 김태진 사외이사, 박진회 사외이사, 최우석 사외이사 등 이사진 및 SK에너지 주요 임원 등이 참석했다.

 왼쪽 두번째부터 SK에너지 오종훈 P&M CIC 대표, SK이노베이션 김종훈 이사회 의장, 박진회 사외이사, 최우석 사외이사,김태진 사외이사가 SK박미주유소에 현장방문하여  '에너지 슈퍼스테이션'에 설치된 연료전지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왼쪽 두번째부터 SK에너지 오종훈 P&M CIC 대표, SK이노베이션 김종훈 이사회 의장, 박진회 사외이사, 최우석 사외이사,김태진 사외이사가 SK박미주유소에 현장방문하여  '에너지 슈퍼스테이션'에 설치된 연료전지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SK이노베이션 이사회는 그동안 사업 이해도를 높이고자 매년 국내·외 주요 사업장을 직접 방문해 현장 이사회를 개최해왔으나, 코로나로 인해 잠정 중단한 바 있다. 신규 선임된 사외 이사들의 사업이해도 제고를 위해 대전 기술원, 증평 SKIET 분리막 공장, 서산 배터리 공장 등 국내 주요 사업장 방문을 진행한바 있으며, 이번 이사회를 시작으로 이사회의 현장 경영 행보를 본격 재개할 예정이다.

SK이노베이션 이사회가 방문한 SK박미주유소는 국내 최초 ‘에너지 슈퍼스테이션’이 위치해 있다. ‘에너지 슈퍼스테이션’은 주유소에 태양광/연료전지 등 분산 전원을 통해 생산한 전기를 전기차 충전에 사용하는 주유소 기반 혁신 사업모델이다. SK에너지는 정부의 분산에너지 활성화 추진 전략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기 위해 규제 샌드박스 제도를 활용하여 지난 2월 국내 첫 ‘에너지 슈퍼스테이션’을 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