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임팩트, 한화파워시스템 인수
상태바
한화임팩트, 한화파워시스템 인수
  • Lee ji
  • 승인 2022.07.31 0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사 간 네트워크 활용 및 생산/운영 효율성 제고로 시너지 극대화

한화임팩트(대표이사 김희철)는 29일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자회사인 한화파워시스템 인수를 발표했다. 한화임팩트는 이날 이사회를 열고 한화파워시스템의 지분 100%를 2,100억원에 인수하기로 결의했다.

가스터빈 개조 기술과 수소혼소 발전기술에 강점을 가진 한화임팩트와 산업용 공기/가스압축기 등 에너지장비 전문기업인 한화파워시스템 간 기술협력으로 차세대 혁신 발전원을 개발하는 한편 적극적 해외진출로 글로벌 친환경 에너지 기업으로 도약할 계획이다.

한화임팩트(대표이사 김희철)는 29일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자회사인 한화파워시스템 인수를 발표했다.
한화임팩트(대표이사 김희철)는 29일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자회사인 한화파워시스템 인수를 발표했다.

먼저, 한화파워시스템의 sCO2 발전기[1]를 한화임팩트의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북미/유럽 등으로 사업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물을 가열해 만든 증기로 터빈을 돌려 전기를 생산하는 기존 원자력, 화력 발전 방식과 달리 sCO2 발전기는 열과 압력을 가한 CO2를 활용해 전기를 만든다. sCO2 발전기는 증기터빈 대비 효율이 높고 경제성이 좋으며 소형화가 가능해 신재생에너지원과 연계가 용이한 차세대 발전기로 주목받고 있다.

또한 한화임팩트의 북미지역 중심의 가스터빈 제품과 한화파워시스템의 아시아 지역 중심의 압축기 제품에 대한 지역/제품별 교차판매, 통합 구매 및 패키지 견적 등으로 생산과 운영의 효율성 증대도 이뤄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화임팩트 김희철 대표이사는 “한화임팩트는 이번 한화파워시스템 인수로 세계 최고 수준의 친환경 에너지 기업으로 도약해 탄소중립사회로 전환을 가속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화임팩트는 2021년 글로벌 수소가스터빈 분야를 선도하고 있는 미국의 PSM(Power Systems Mfg.)과 네덜란드의 Thomassen Energy를 인수하여 LNG 가스터빈을 수소 가스터빈으로 전환하는 원천기술을 확보하였다. 국내에서는 한국서부발전과 함께 국내 최초 수소혼소 발전 실증사업을 진행 중이며 미국과 유럽에 위치한 여러 가스터빈 발전소에 수소혼소 기술을 도입해 탄소배출 저감에 앞장서며 글로벌 친환경 에너지회사로 도약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