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 탄소중립 실천 포인트제 가입 고객에게 50%할인 제공
상태바
그린카, 탄소중립 실천 포인트제 가입 고객에게 50%할인 제공
  • Lee ji
  • 승인 2022.08.01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렌탈의 카셰어링 브랜드 그린카(대표 김경봉)가 환경공단의 ‘탄소중립 실천 포인트제’에 가입하는 고객들에게 전기차 50% 할인 쿠폰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전기차 대여 요금의 50% 할인 혜택이 주어지는 할인 쿠폰은 오는 9월까지 탄소중립 실천 포인트제에 가입하는 그린카 회원 모두에게 제공되며 기존에 가입 완료한 그린카 회원 역시 동일한 혜택을 받아볼 수 있다.

탄소중립 실천 포인트제 가입 방법은 한국환경공단에서 운영하는 탄소중립 실천 포인트 공식 누리집 홈페이지에 가입하면 된다. 이후 그린카 전기차 대여 시 주행거리 1km당 100p씩을 환경공단을 통해 지급된다.

그린카, 탄소중립실천 포인트제 가입하면 추가할인 제공
그린카, 탄소중립실천 포인트제 가입하면 추가할인 제공

해당 포인트는 현금 또는 신용카드 포인트로 선택하여 받을 수 있으며, 올해 말까지 1인당 연간 최대 7만 포인트까지 제공된다.

탄소중립 실천 포인트제는 탄소중립 생활 문화 확산을 위해 일상생활에서 온실가스 감축 활동을 실천하는 경우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포인트를 주는 제도로 올해 3월부터 그린카도 동참했다.

그린카는 2019년부터 전기 차량을 적극 도입하며 친환경 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참고로 올해 7월까지 그린카 이용객들이 이용한 전기차 누적 주행거리는 약 2천4백만 킬로미터로 이는 내연기관 자동차를 이용했을 때보다 약 4,700톤[1]의 탄소 절감에 기여했으며 30년생 소나무 52만 그루[2]를 심은 것과 같은 효과이다. 

또 그린카는 올해 7월,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량의 비율을 약 25% 수준까지 늘렸으며 2030년까지 전 차량을 친환경 차량으로 교체하여 ESG 경영의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김경봉 그린카 대표이사는 “그린카는 GV60, 니로 EV, EV6, 아이오닉5 등 친환경 차량의 종류와 보유 대수를 늘리며 탄소 절감을 위한 ESG 경영에 힘써오고 있다. “라며, “이와 함께 이용자들의 탄소중립 실천 포인트제 참여를 장려하기 위해 추가 혜택을 제공하게 되었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